비주얼1
비주얼2
비주얼3
비주얼4
비주얼4
  • 이전
  • 다음

예견된 미래 2054

  • HOME
  • 특색활동 > 진로탐색 활동
  • 예견된 미래 2054
개요

왜 부제가 「예견된 미래, 2054」인가.

가) 4차 산업혁명 도래가 국가적으로 초미의 관심사가 되면서 대학에서도 4차 산업혁명에 걸맞는 인재 선발에 관심을 갖고 있다.
나) 대학의 방침에 의거 우리 학생들도 어떤 학과에 지원하든 4차 산업혁명에 준비된 인재로 조직되어야 한다.
다) 마이너리티 리포트(필립 K. 딕 원작(1956년), 스티븐 스필버그(2002년 영화로 제작))에서는 이미 오래 전 2054년을 예견한 바 있다. 예견한 바에 따르면, 현재 우리가 전망하는 4차 산업혁명 시대와 유사점과 차이점을 모두 내재하고 있다.
라) 4차 산업혁명 시대가 주목받는 현 시점에서 지난 50년 전 예견된 2054년을 우리의 관점에서 조망하는 일은 4차 산업혁명에 대한 우리의 전망이 얼마나 실효성을 갖고 있는지 판단하는 중요한 잣대가 될 것이다.
세부 추진 내용

활동은 문과와 이과 지망생 누구나 대학이 원하는 4차 산업혁명형 인재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가) 진로별, 희망 전공별 팀을 조직한다.
나) 영화 마이너리티 리포트를 본다.
다) 영화의 2054년 모습 중 우리가 예견할 때 실현 가능 혹은 불가능한 요소를 팀별로 찾고 불가능한 요소에 대한 리포트 혹은 실현 가능한 요소에 대한 리포트 혹은 새롭게 등장할 요소에 대한 리포트를 작성한다.
라) 팀별 리포트를 일정을 정해 포럼식으로 공유한다.(발표 시 미발표 팀은 발표 팀에 대한 질의를 의무적으로 전개해야 한다)
마) 팀별 리포트가 끝나면 모든 팀이 참여하는 대토론을 진행한다.(이 때 전문가를 초빙할 텐데 전문가 집단은 연대 철학과 합격생(현 수피아 3학년 재학생)과 인문계 출신의 의대 합격생(현 수피아 3학년 재학생)으로 구성되었다.
바) 리포트와 포럼, 대토론 활동 내용을 생기부, 자소서에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을 제시하는 것으로 강의를 마무리한다.